asd

“포르쉐 포함 차 6대” 임신한 아내 딸기도 못 먹였지만 지금은 백화점 VVIP만든 연봉 30억 개그맨

Must Read

현재 스타가 된 연예인 중 많은 사람들은 신인시절부터 무명시절을 거쳐 왔습니다.

그들은 긴 무명시절을 보내는 동안에는 일과 수입이 없어 경제적으로 궁핍한 생활을 이어가기도 하는데요.

가족의 생계를 책임져야 하는 경우라면 이런 가난함이 더욱 비참하게 다가올 것 같습니다.

오늘 이야기의 주인공은 과거에 돈이 없어서 아내가 임신한 중에 제대로 된 딸기 하나 사주지 못했던 알려져 안타까운 사연을 공개하였습니다.

그는 개그맨 염경환입니다.

염경환은 최근 방송에 출연하여 경제적으로 힘들었던 시절의 아내와 겪은 가슴 아픈 사연을 공개했습니다.

지난 2월에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한 염경환은 돈이 부족해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었던 과거를 회상하며 에피소드를 들려주었는데요.

염경환은 지금의 아내가 임신했을 당시를 떠올리며 “정말 신혼 때는 힘들었다. 지금 생각하면 조금 비참했을 정도였다”고 말했는데요.

과거 아내가 임신을 하고 입덧도 하면서 먹고 싶은 것이 많았을 시기에, 먹고 싶다는 딸기를 제대로 못 사줬다면서 안타까워하였습니다.

당시 밤무대 사회를 보던 염경환은 아내의 딸기를 사달라는 부탁을 받았다고 합니다.

염경환은 일을 마치고 나이트 앞에 지나가는데, 마침 트럭에서 팔던 엄청 싼 딸기를 발견하고 구매를 하게 됩니다.

하지만 싱싱해보여서 사간 딸기는 밑에는 모두 짓물러 있었고, 끓여서 잼 만드는 용도였다고 하는데요.

딸기를 몇 개먹던 아내는 속상함에 눈물을 흘렸고, 염경환도 미안함을 느끼며 함께 울었다고 합니다.

이후 과일에 한이 맺힌 염경환은 과일 살 때는 절대 돈을 아끼지 않게 됐다면서, 제일 좋은 걸로 먹기 위해 백화점에 가서 과일을 구매한다고 합니다.

염경환의 이야기를 들은 MC 김구라는 “아내가 염경환의 그 마음을 잘 안다”고 말하며 현재 염경환의 아내는 백화점에서 제일 높은 등급인 VVIP라고 밝혀 놀라움을 주었는데요.

백화점 VVIP인 아내 덕에 염경환은 백화점 주차장에 가면 말하지 않아도 발레파킹 서비스를 받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염경환은 직업을 개그맨에서 쇼호스트로 바꾼 후에 일상을 공개하였습니다.

소속사가 없다고 밝힌 염경환은 매니저 없이 혼자서 메이크업과 의상을 준비하고 직접 운전해서 이동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는데요.

염경환은 “중간유통이 없다. 그러다 보니 일이 끊기지 않고 꾸준히 들어온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현재 ‘연봉 30억의 사나이’라고 불릴 정도로 쇼호스트로 성공한 삶을 살고 있었습니다.

염경환은 쇼호스트로 성공하기 위해 다른 홈쇼핑 채널에 나오는 쇼호스트들을 강사로 삼아 열심히 공부했다고 전했는데요.

베테랑 쇼호스트들의 멘트를 자신의 것으로 만드는 훈련을 하며 실력을 키웠다고 합니다.

염경환은 홈쇼핑 방송을 한 달에 108개 소화한 적이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주었는데요.

하루에 6개의 방송 스케줄을 소화하면서 지난 2022년에만 902개 방송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1년에 30억 번다는 소문이 있는데 사실이냐”는 MC 서장훈의 질문에 염경환은 그 정도는 아니라고 해명했는데요.

하지만 염경환은 예전에 코로나19에 걸려서 일주일 스케줄을 모두 취소한 적이 있는데, 당시 중형차 한 대 값에 해당하는 돈을 날렸다고 전하며 간접적으로 수입액을 밝혔습니다.

염경환은 1993년에 SBS 공채 개그맨 2기로 데뷔한 이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1990년대 후반부터 지상렬과 함께 개그 콤비를 이루어 ‘클놈’으로 활동하면서 이름을 알렸습니다.

그는 ‘클놈’과 머리 없는 빡빡이 이미지로 인기를 끌며 방송에서 활약했지만 2004년에 소속사와 분쟁을 겪으면서 방송활동을 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그 사이에 염경환은 재혼에 성공하고 아내가 임신까지 하게 되었지만, 방송을 중단하여 사람들에게 점점 잊혀져 갔는데요.

염경환은 한국 생활을 정리하고 2016년에 베트남으로 잠시 떠났지만, 다시 한국으로 돌아와 쇼호스트를 준비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당시 연예인이 쇼호스트를 하는 것에 대해서 좋게 보지 않던 시선이 있어 힘들었지만, 염경환은 먹고 살기 위해 당연히 해야 한다고 생각했다는데요.

그렇게 쇼호스트의 꿈을 이룬 염경환은 거듭된 노력 끝에 현재 홈쇼핑계에서 ‘아이디어 뱅크’로 불리며 맹활약하고 있습니다.

Latest News

“제가 좀 벌어요..” 배우 임원희, 모범 납세자로 선정되어 국가로부터 받는 놀라운 혜택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세금을 내고 살아가야 하며 이를 어기고 감추거나 속이는 탈세를 하게 되면 위법입니다. 수입이 많은 만큼 법으로 정해져...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