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처럼 살았습니다..” 5살 아이 부모가 소방서로 보낸 45마리 치킨 세트의 최종 목적지

Must Read

요즘 신림동 일대에서 연속해서 일어나는 무서운 사건들로 인해 온 국민이 충격에 휩싸였습니다.

언제 어디서 일어날지 모를 사건 사고들을 대비하는 것이 쉽지는 않지만 최소한의 자기 방어를 위해서라도 호신용품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는데요.

더 큰 문제는 누군가 어려움에 처했을 때 과연 도와줄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물음을 던지면서 타인을 위해 헌신한다거나 돕고자 하는 데에 미지근해진다는 것입니다.

이런 냉소적이고 냉담한 현실속에서 사람들은 지쳐가기 시작했고 온라인 등 각종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이제 따뜻한 뉴스를 일부러 찾아듣는다는 말이 나올 정도인데요.

당연히 이 세상은 아직 살만하고 마음이 따뜻한 사람들의 이야기도 얼마든지 많이 있습니다.

소방서로 배달된 45마리의 치킨세트

최근 제주도에 위치한 서부소방서 한림119 센터로 치킨과 음료가 하나로 묶여 무려 45세트가 배달됐다고 하는데요.

너무 많은 치킨량에 깜짝 놀란 소방서 근무자들은 치킨의 출처를 찾아보기 시작했고 금방 진위를 파악해 낼 수 있었습니다.

소방서로 치킨을 보낸 주인공은 다름아닌 5살 된 A군의 가족들이었는데요.

며칠 전 서부소방대원 가운데 비번이었던 서부소방서 소속의 김태헌 소방위와 이승준 소방교가 다른 용무로 인해 서귀포시 안덕면에 있는 한 수영장에 있었는데요.

오후 1시 15분경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하고 있던 A군이 갑자기 의식을 잃는 사건이 발생했고 마침 같은 수영장에 있던 김태헌 소방위와 이승준 소방교가 이를 발견하여 응급처치를 실시했습니다.

두 소방관의 신속한 대처로 인해 천만다행으로 A군의 호흡이 돌아왔으며 의식을 되찾게 됐고 이후 119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하면서 A군을 인근 응급실로 급히 이송되었습니다.

A군의 가족은 당시 신속하게 움직여준 소방관분들 덕분에 아이가 기적같이 살아날 수 있었고 지금은 퇴원해서 건강을 되찾았다며, 소중한 생명을 지켜주신 것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치킨을 배달한 것입니다.

이에 서부소방서 소속 소방관들은 A군의 가족과 연락을 취한 후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많은 치킨을 다 먹을 수 없으니 취약계층을 위해 나누어 주는 것에 대한 의견을 물었는데요.

A군의 가족도 흔쾌히 동의하면서 서부소방서 소방관들이 직접 한림읍 내에 있는 아동보육시설과 사회복지시설 등 총 6곳에 치킨을 전달했습니다.

한편 또 다른 훈훈한 소식이 있는데요.

정신 잃은 손녀 데리고 경찰서로 향했던 조부모

경기도 의정부시에 소속된 녹양지구대 앞으로 검은 차량이 들어오더니 할아버지 한명이 급하게 파출소 안으로 뛰어 들어와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한눈에 긴급한 상항임을 감지한 지구대 소속 경찰들은 급히 밖으로 달려가보니 차안에서 할머니 품에 안겨 숨 쉬는 것조차 어려워 보이는 4살된 어린아이가 고열에 시달리는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

40도가 넘는 고열에 인근 병원에 갔지만 급히 큰 병원으로 가야한다는 소견을 듣고는 급히 길을 나선 할아버지는 길이 너무 막혀 급한 마음에 지구대로 들어와 도움을 요청했던 것인데요.

이에 경찰들은 긴급히 아이와 노부부를 경찰차에 태워 사이렌을 켜고 경광봉을 흔들면서 도로를 달리기 시작했고 18분 거리에 있던 병원에 무려 7분만에 도착했습니다.

알고보니 이 아이는 급성 호흡기 질환인 아데노바이러스 감염증이었는데 골든타임을 놓치면 뇌염이나 신근염이 오는 위험한 상황이었으니 경찰의 도움 덕분에 제때 치료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시간이 지나고 건강을 회복한 아이는 엄마와 할머니의 손을 잡고 긴급한 상황에서 도움을 주었던 지구대로 찾아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고 하는데요.

경찰들 역시 위급한 일에 처한 시민의 안전을 보호하고 책임지는 일은 마땅한 것이라며 아이에게 함께 허리를 숙여 인사를 했다고 합니다.

이 소식이 전해지면서 누리꾼들은 “소방관들에게 따로 상을 줘야 한다.”, “아이의 부모도 참 좋은 사람이다.” “경찰들이 요즘 정말 고생한다.” “선행이 선행을 낳았고 그 선행이 또 선행을 낳았다.”, “세상은 아직 살만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경찰관과 소방관에게 박수를 보냈습니다.

아직은 세상이 살만하다는 이 말이 너무 절실한 요즘, 우리 주변에 도움을 필요로 하는 이웃들이 없는지 보살피며 다시 좋은 소식이 넘처나는 아름다운 대한민국이 되기를 기대해봅니다.

Latest News

“몽골에서는 국빈대접..” 드라마 몽골 수출되어 시청률 80% 찍고 땅과 별장까지 받은 국민 배우

우리나라의 대중문화가 세계 곳곳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K팝', 'K드라마' 등 컨텐츠와 함께 우리나라 배우와 가수를 향해 전세계가 열광하고 있다고...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