없던 병도 유발하는 최악의 음식 궁합 7가지

Must Read

우리가 알고 있는 최악의 음식 궁합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아무리 좋은 음식이라도 궁합이 맞지 않으면 오히려 역효과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음식 궁합이 잘 맞으면 맛의 완성도도 높일 뿐 아니라 두 가지에 들어있는 영양소들이 서로 어우러지면서 체내 흡수율을 높여 건강 개선에 큰 도움을 준다고 하는데요.

최근 연구에 따르면 우리가 자주 먹는 음식들이 오히려 비타민 흡수를 떨어트리고 간암을 유발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와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최악의 음식 궁합을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평소 이런 음식들을 같이 먹었다면 되도록 피하시기 바랍니다.

없는 병도 유발하는 최악의 음식 궁합

최악의 음식 궁합

1) 맥주와 땅콩

호프집에 가면 땅콩이 기본 안주로 나와 맥주와 먹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이 두 가지 조합은 최악이라고 합니다.

그 이유는 찬 성질을 지닌 맥주와 땅콩은 장이 약한 사람에게 나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위와 장 기능을 떨어트려 배탈과 설사를 유발하게 됩니다.

또, 땅콩을 잘못된 방법으로 보관하면 인체 유해한 성분들이 만들어져 간암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대부분 땅콩 겉껍질과 속껍질까지 벗겨진 상태로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보관하는데 땅콩 배아 근처에서 검은 곰팡이가 피면서 아플라톡신을 만들어 간암을 유발하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호프집에서 땅콩과 맥주를 즐겨 먹었다면 가급적 두 가지 조합은 피하기시 바랍니다.

2) 식후 과일 섭취

과일은 음식으로 섭취할 수 없는 비타민과 무기질, 식이섬유, 항산화 성분 등이 풍부하기 때문에 자주 섭취해주면 좋습니다.

그러나 식후 먹으면 인슐린 과다 분비로 췌장 기능이 저하되고 당뇨병을 앓을 수 있습니다.

또, 포도당보다 혈중 지질로 바뀌고 이상지질혈증 또는 지방간 등의 질병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합니다.

3) 당근과 오이

고기를 먹으러 가면 당근과 오이가 쌈채소로 같이 나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당근은 베타카로틴이 풍부한 대신 아스코르비나아제라는 성분이 오이의 비타민C를 파괴하는 부작용이 있습니다.

따라서 비타민C를 섭취하기 위함이라면 당근과 오이는 따로 섭취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아스코르비나아제는 산에 약한 성질이 있어 조리할 때 식초를 살짝 넣어 섭취하면 비타민C 파괴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4) 햄버거와 콜라

햄버거의 경우 고기 패티와 토마토, 양상추, 그리고 케첩과 마요네즈 등을 넣어 만듭니다. 햄버거는 콜라와 함께 먹으면 탄산이 답답한 속을 뻥 뚫어줘 많은 분들이 함께 먹고 있습니다.

그러나 콜라에 함유된 카페인 성분은 신경흥분과 심장기능 자극, 콩팥기능을 자극해 피로회복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나 자주 먹으면 칼슘 흡수율을 떨어트려 신경과 근육에 손상을 주고 골다공증을 비롯한 여러 질환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5) 빵과 주스

빵과 주스의 조합은 최악입니다. 빵은 침속에 녹말분해효소인 프티알린과 소화되는데 주스에 함유된 산 성분이 프티알린을 파괴해 빵의 소화를 방해해 소화불량을 일으키는 부작용이 발생합니다.

6) 시금치와 두부

시금치 두부 된장국을 드셨던 분들도 많으실 텐데요. 사실 시금치와 두부는 최악의 궁합입니다.

그 이유는 시금치에 함유된 옥산살 성분이 과다 섭취했을 때 결석이 발생하는데 이 때, 칼슘과 만나면 불용성 수산 칼슘을 생성해 칼슘 흡수를 막고 결석증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입니다.

신장결석을 앓았던 적이 있는 분들은 시금치와 두부 조합은 피해야 합니다.

7) 초콜릿과 우유

초콜릿 빵에 우유를 먹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이 두 가지 음식은 포화지방이 매우 높고 체내 콜레스테롤 수치를 높여 성인병을 유발합니다.

평소 콜레스테롤이 높고 고혈압, 고지혈증 등 심혈관질환을 앓고 있다면 초콜릿과 우유를 함께 섭취하는 것을 피해야 합니다.

Latest News

“종민이 오빠 덕분에 버텼어요..” 데뷔 24년차 신지가 무대 공포증과 거식증까지 겪었던 안타까운 이유

대한민국에는 내로라하는 대표곡들로 무장된 가수들이 많이 있는데요. 그 가운데 1998년도에 데뷔한 이후 지금까지 해체 없이 활동 중인 장수 3인조 혼성그룹...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