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 기능에 좋은 음식 5가지 자주 섭취해야되는 이유

Must Read

간 기능에 좋은 음식을 자주 섭취해야 되는 이유는 뭘까요? 우리 인체는 미세먼지와 황사, 인스턴트 음식 식품첨가물 등으로 인해 독소가 쌓이게 됩니다.

독소가 과다 축적될 경우 몸의 조직에 침투해 생물학적 기능을 마비 시킵니다. 이런 상황을 막기 위해 간이 아주 복잡한 화학반응을 일으켜 독소를 해독시키거나 분해시켜 우리 몸이 독소의 공격으로부터 막아주는 역할을 하는데요.

그러나 간 기능이 떨어질 경우 독소 해독 기능이 저하되어 피로가 누적되고 집중력이 저하되는 등의 부작용이 발생하게 됩니다.

오늘 소개할 음식은 간 기능에 좋은 음식 5가지입니다.

간 기능에 좋은 음식 5가지

간 기능에 좋은 음식

1) 부추

부추는 간의 채소이라 부를 정도로 간 기능 향상에 도움을 줍니다. 동의보감에 따르면
심장과 위, 신장, 폐를 보하고 담을 제거해 모든 혈증을 다스려 김치로 담가 먹으면 몸에 좋다고 적혀있습니다.

이처럼 부추는 칼슘과 철분, 비타민 등이 풍부해 간을 건강하게 하고 튼튼하게 만들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간암을 앓던 환자가 부추와 요구르트를 갈아마신 결과, 암을 완치했다는 글도 있습니다.

2) 양배추

양배추 잎 한 장에 성인 하루 비타민C 권장량 80%를 함유하고 있습니다. 비타민C는 간의 독성을 제거하고 체내 해독 능력을 높여줍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비타민C를 자주 섭취하면 항암작용과 혈압을 안정시켜주는 효과가 있다고 밝혀지기도 했는데요.

양배추를 섭취할 때는 삶거나 쪄서 섭취하면 영양소가 파괴되기 때문에 가급적 생으로 섭취하거나 사과와 함께 갈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3) 아보카도

아보카도에 함유된 글루타티온 성분은 비타민C와 비타민E보다 강력한 항산화 효과를 지닌 성분입니다.

인체 유해물질을 해독하고 신호전달물질의 산화를 조절해 간을 보호하고 강화시키는데 도움을 줍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비알코올성 지방간 질환이 있는 환자가 아보카도를 섭취했을 때 체중감소와 간 기능 수치에 긍정적인 변화가 생기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아보카도는 오일로 섭취했을 때 영양소 흡수율이 높아져 하루 3스푼 섭취하거나 샐러드로 섭취하면 됩니다.

그러나 칼로리가 높기 때문에 너무 많이 먹을 경우 체중이 늘어날 수 있다는 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4) 당근

해독주스에 필수로 들어가는 당근은 플라보노이드와 베타카로틴 등 항산화 성분들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 성분들은 간 기능을 향상시키고, 노화의 주범으로 알려진 활성산소를 억제하고 제거해줍니다.

당근은 지용성 비타민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올리브 오일을 넣고 살짝 익혀 먹거나 사과와 함께 갈아 마시면 체내 독소 배출은 물론 건강 개선에 큰 도움 얻을 수 있습니다.

5) 마늘

마늘은 특유의 매운 맛과 강한 냄새를 내는 알리신·알리인·스코르진 등 항산화 성분이 함유되어 있는데 항생제로 사용되는 페니실린보다 더 강력한 항생물질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 성분들은 간에 있는 효소(엔자임)을 활성화시키고 자연적으로 독소가 해독 되도록 도와줍니다.

매운 맛과 강한 냄새 때문에 마늘 섭취가 꺼려진다면 마늘을 익혀먹거나 삶아드시기 바랍니다.

체내 독소가 쌓이는 원인은?

체내 독소가 쌓이는 이유는 황사, 미세먼지, 인스턴트 음식 섭취, 스트레스, 피로 등입니다.

우리 몸에 독소가 과다 쌓이면 활성산소가 증가하고 몸의 밸런스를 깨트려 면역력을 저하시켜 세균과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치명적인 질환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외출할 때 마스크 착용을 하고 인스턴트 음식을 줄이고 오늘 소개한 5가지 음식을 자주 섭취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간 기능에 좋은 음식 5가지와 체내 독소가 쌓이는 원인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평소 간이 안 좋은 분들은 오늘 소개한 5가지 섭취해 건강 개선에 도움 얻으시기 바랍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Latest News

“종민이 오빠 덕분에 버텼어요..” 데뷔 24년차 신지가 무대 공포증과 거식증까지 겪었던 안타까운 이유

대한민국에는 내로라하는 대표곡들로 무장된 가수들이 많이 있는데요. 그 가운데 1998년도에 데뷔한 이후 지금까지 해체 없이 활동 중인 장수 3인조 혼성그룹...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