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d

“아빠 판박이네..” 고현정이 배 아파 낳은 재계 11위 정용진의 아들

Must Read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은 고현정과 낳은 아들 정해찬을 공식석상에 세워 세간의 논란이 되었는데…

과거 25세 정용진과 22세 고현정은 재벌과 톱스타의 결혼으로 많은 화제가 되었습니다.

고현정 앞에서는 가족들이 영어로만 대화한다, 엄청난 시집살이에 시달린다는 루머들은 멈추지 않았고 불화설은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아빠와 엄마를 쏙 빼닮은 정해찬 군과 정해인 양을 출산하며 재벌가에서 살아남은 듯 했지만… 결국 결혼 약 9년만인 2003년 이혼했습니다.

sns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정해인 양과 달리 정해찬군은 그동안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많은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는데요.

그러나 최근 새엄마의 독주회에 정용진 부회장과 함께 첫 공식석상에서 모습을 드러냈고 직접 아들을 소개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올해 25살인 정해찬은 미국 명문의 코넬대학교를 나와 육군 현역 제대후, 국내 유명 회계법인에서 인턴과정을 밟으며 경영수업을 하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정해찬 밑으로는 정해인 외에도 새엄마가 낳은 쌍둥이가 있는데, 앞으로 신세계 후계자가 되기 위해 동생들과 어떤 경쟁을 펼질치 궁금하네요.

Latest News

“제가 좀 벌어요..” 배우 임원희, 모범 납세자로 선정되어 국가로부터 받는 놀라운 혜택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세금을 내고 살아가야 하며 이를 어기고 감추거나 속이는 탈세를 하게 되면 위법입니다. 수입이 많은 만큼 법으로 정해져...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