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성공의 일등공신은 아내” 전 재산 200만 원으로 ‘대원외고, 연세대 경영학과’ 졸업한 똑순이 아내 만난 배우

Must Read

2013년에 방송된 MBC 예능 ‘아빠 어디가’는 연예인 아빠와 자녀가 함께 여행을 떠나 추억을 쌓는 프로그램입니다.

아이들의 천진난만한 매력과 연예인 아빠들의 색다른 모습을 보여주어 큰 인기를 끌었는데요.

시즌 1에서 아들 준수와 함께 출연한 배우 이종혁은 아들 못지않게 장난기 넘치고 유쾌한 친구 같은 아빠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런데 늘 쾌활한 모습을 방송에서 보여주었던 이종혁도 과거 배우로 데뷔했을 초기에는 무명시절을 겪으며, 버는 수입이 적어 생활고에 시달리기도 했다는데요.

그는 한 방송에서 200만원의 돈으로 결혼을 하게 되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주었습니다.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 아내 최은애 씨와의 만나게 된 과정에 대해 이야기 했습니다.

연극 배우로 데뷔했던 이종혁은 연극 ‘라이어’에 출연하던 시절, 많은 팬들이 그를 따랐다고 하는데요.

지금의 아내도 그 팬 중의 한명으로 처음 만나게 되었다고 전했습니다.

아내가 마음에 들어 눈에 들어왔던 이종혁은 아내에게 고백하고 연애를 하다가, 6개월 만에 결혼하자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는데요.

하지만 가난한 연극 배우였던 이종혁은 수입이 일정하지 않아 돈이 부족한 상황이었다고 합니다.

500만 원의 돈을 갖고 있었던 이종혁은 아내와 데이트를 하면서 300만 원을 써버려서, 수중에 남은 돈은 고작 200만 원이었다고 하는데요.

경제적으로 넉넉하지 못한 상황이었지만, 이종혁은 아내를 놓칠 수 없어 긴 설득 끝에 200만원으로 결혼을 하게 되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이종혁의 아내 최은애 씨는 이종혁보다 3살 연하이며, 대원외고와 연세대 경영학과 졸업하고, 맥쿼리 증권사 과장 출신이라는 엘리트 스펙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종혁과 결혼 당시 아내는 직장에 다니고 있어 이종혁보다 돈을 훨씬 많이 벌었다고 하는데요.

그럼에도 돈이 부족하여 이종혁과 아내 최은애 씨는 신혼초기 생활고에 시달려야 했습니다.

기본적인 생활이 어려웠던 만큼 이종혁은 아내의 임신도 부담으로 느꼈다고 합니다.

그는 수입이 변변치 않아서 직장을 다니는 친구들은 물론이고, 심지어는 장모에게까지 생활비를 빌려야 할 정도로 어려웠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또, 아내가 첫 임신을 했을 때는 여전히 경제적으로 힘들던 시기여서 이종혁은 임신 소식을 듣고도 선뜻 아내에게 축하한다는 말이 나오지 않았다고 하였는데요.

남편의 축하를 받지 못한 아내는 많이 서운해 하였고, 병원에서 집으로 돌아오는 차 안에서 많이 울었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1974년생으로 50대에 접어든 이종혁은 지난 2002년에 직장인이던 최은애 씨와 결혼하여 슬하에 아들 두 명을 두고 있습니다.

그는 서울예대 연극과를 졸업하였고, 1997년에 연극 ‘서푼짜리 오페라’ 무대에 오르며 데뷔했는데요.

단역 배우로 생활을 오래 해온 이종혁의 첫 영화 데뷔작은 ‘쉬리’라고 합니다.

이종혁은 2004년에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에 선도부장으로 출연하면서 처음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는데요.

이후 ‘바람 피기 좋은 날’, ‘평행이론’, ‘여중생A’, ‘연애조작단 시라노’, ‘여왕의 꽃’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를 펼쳤습니다.

그는 드라마 KBS ‘추노’와 SBS ‘신사의 품격’에서 주연 배우로 거듭나면서 인기를 얻었습니다.

특히 그의 대표작으로 알려진 드라마 ‘신사의 품격’에서는 매력이 넘치는 연하남을 연기하며 이종혁은 여성팬들의 사랑을 받았고, 드라마의 흥행을 이끌었습니다.

이종혁은 배우로만 활동하다가 2013년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면서 남다른 예능감을 보여주었는데요.

특히 그의 아들 준수가 호기심 넘치는 개구쟁이 모습을 보여주어 시청자들로부터 엄청난 사랑을 받았습니다.

이종혁을 빼닮은 준수는 사랑스러운 특유의 눈웃음을 지으며, 여행지에서 엉뚱한 매력을 보여주었는데요.

당시 한글에 서툴렀던 준수는 자신의 이름 ‘이준수’를 ’10준수’로 잘못 적어 웃음을 주기도 했습니다.

이종혁은 작년 11월에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하여 가족들과 함께 행복하게 지내고 있음을 알렸는데요.

모두 궁금해하는 아들 준수의 근황도 전했습니다.

이종석은 준수가 중학교 3학년이며 키가 185㎝까지 폭풍 성장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움을 주었습니다.

Latest News

“몽골에서는 국빈대접..” 드라마 몽골 수출되어 시청률 80% 찍고 땅과 별장까지 받은 국민 배우

우리나라의 대중문화가 세계 곳곳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K팝', 'K드라마' 등 컨텐츠와 함께 우리나라 배우와 가수를 향해 전세계가 열광하고 있다고...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