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d

“방송 그렇게 열심히 하더니..” 대상탈 때 당사자보다 더 울던 이영자 매니저가 17년 만에 드러낸 야망

Must Read

지난 12월에 방송되었던 MBN ‘불타는 트롯맨’에는 전 축구선수부터 발라드 가수까지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려는 예상 밖의 인물들이 등장하여 놀라움을 주었는데요.

특히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여 이영자의 매니저로 알려졌던 송성호가 출연하여 엄청난 화제가 되었습니다.

송성호의 깜짝 등장에 MC 도경완은 그를 야망이 대단한 실장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는데요.

송성호와 같은 회사 소속이라는 패널 이지혜도 송성호를 보고 놀라며 “영자 언니 오늘 스케줄이 없나?”라며 말하기도 하였습니다.

송성호는 이영자, 김숙, 홍진경 등 매니저 일을 보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하였고, 이어서 황윤성의 노래 ‘가야 한다면’을 열창했는데요.

송성호는 그 동안 방송에서 보여주었던 차분한 모습과는 다른 흥이 넘치는 무대 매너로 반전 매력을 드러냈습니다.

트로트를 맛깔나게 소화하는 송성호의 노래 실력에 연예인 패널들도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는데요.

하지만 아쉽게도 송성호는 버저 7개로 탈락하고 말았습니다.

탈락한 송성호는 ‘불타는 트롯맨’ 덕분에 좋은 추억을 쌓은 것 같다면서 애써 웃어보였는데요.

그는 본업인 매니저로 돌아가야 하기 때문에 가수의 꿈은 마음속에 묻어둬야겠다며 아쉬운 마음을 보였습니다.

또 송성호는 현재 가수 조명섭을 담당하고 있다고 전하면서, 기회가 되면 조명섭의 콘서트에서 자신의 무대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을 밝혀 기대를 주었습니다.

송성호는 방송 이후 또 다른 인터뷰에서 오디션에 참여했던 소감을 전했는데요.

그는 평소에 소속사 가수들의 콘서트에 많이 다니는 편이라 무대 위에서 안 떨릴 줄 알았는데 많이 떨렸고, 더 잘 할 수 있었는데 아쉽다고 말했습니다.

또 그는 과거 방송출연으로 이미 대중적인 인지도가 있는 상황에서, 연예계 지인의 도움을 받아 프로그램에 참가한 게 아니냐는 비난을 받을까봐 걱정하기도 했다는데요.

그렇기에 이번 도전에서 더욱 웃음기를 빼고 진정성 있는 무대를 꾸미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었다고 합니다.

그는 다음에 기회가 있다면 더 열심히 잘 할 자신이 있다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송성호는 2018년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 이영자의 매니저로 출연하면서 처음 얼굴을 알렸습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니저와 연예인의 일상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인데요.

송성호는 평소에 매니저가 자주 바뀐다고 알려진 이영자의 31번째 매니저로 등장하였습니다.

그는 방송에서 이영자를 세심하게 배려하며 묵묵히 챙겨주는 성실한 매니저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적극적이고 엄청난 에너지를 가진 이영자와 정반대의 성격을 지닌 차분하고 덤덤한 송성호는 의외의 케미를 발산하면서 웃음을 주었습니다.

특히 송성호는 먹는 것을 좋아하는 이영자를 따라서 온갖 맛집을 돌아다니며 함께 먹방을 찍었는데요.

처음에는 먹방을 따라하는 것을 부담스러워 하던 송성호가 점차 이영자가 추천하는 음식에 빠져 먹방을 선보이는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주었습니다.

송성호와 이영자의 인기에 힘입어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시작했던 ‘전지적 참견 시점’은 정규방송으로 편성될 수 있었는데요.

방송 내내 순수한 매력을 보여주며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던 송성호는 이영자와 함께 광고 모델로 발탁되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특히 이영자는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먹교수, 먹장군 등으로 불리며 한 해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아 2018년 MBC 연예대상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하였는데요.

대상 수상자로 이영자가 호명되자 이영자와 옆에 있던 송성호는 함께 안고 오열하였습니다.

기쁨의 눈물을 흘리는 두 사람의 모습은 많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안겨주었습니다.

이영자는 수상소감에서 ‘전지적 참견 시점’의 제작진과 동료 출연자에게 고마움을 전하면서, “송성호 팀장님은 내게 최고의 매니저”라며 송성호에게 수상의 영광을 돌렸습니다.

이렇게 송성호는 매니저로서 역할을 충실히 했을 뿐만 아니라, 그가 담당하는 연예인 이영자가 대상을 수상하도록 도운 일등공신인데요.

방송에 처음 출연했을 때만 해도 팀장이었던 송성호는 성실함을 인정받아 실장으로 승진을 하였다고 합니다.

송성호가 방송에서 보여주었던 깊은 배려심과 담당 연예인을 헌신적으로 돕는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오래도록 기억될 것 같습니다.

Latest News

“제가 좀 벌어요..” 배우 임원희, 모범 납세자로 선정되어 국가로부터 받는 놀라운 혜택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세금을 내고 살아가야 하며 이를 어기고 감추거나 속이는 탈세를 하게 되면 위법입니다. 수입이 많은 만큼 법으로 정해져...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