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결혼식장 근처도 못 가봤어요..” 미혼인데 이혼 루머에 시달려 억울한 500억 자산가 유명인

Must Read

MBC <나 혼자 산다>, E채널 <노는 언니> 등 예능프로그램에 진출하여 활약하는 골프 선수 출신 박세리가 어마어마한 자산을 보유하고 있어 화제입니다.

그녀의 재산을 얼마나 많기에 주목을 받는 것인지 궁금해지는데요.

스포츠 스타가 자신의 연봉을 직접 밝히는 경우는 이례적이지만, 박세리는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하여 “우승 상금으로 받은 금액이 200억이 조금 안 된다”라고 밝혔습니다.

보통 스포츠 스타들의 경우에는 상금으로 얻는 수입보다 스폰서로부터 벌어들이는 금액이 훨씬 크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한 예로 해외축구 스타선수인 메시와 음바페도 선수생활을 하며 받는 연봉이외에 스폰서 활동을 통해서 매년 몇 천억 원 이상을 법니다.

박세리 역시 상금보다 스폰서로 얻는 수익이 더 크다고 밝힌 바 있어, 경기 우승 상금에 광고 수입과 스폰서 후원 계약금을 더하면 박세리는 최소 500억 원 이상의 수입을 올렸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박세리는 자산가답게 씀씀이도 큰 모습을 보여주어 요즘 ‘리치언니’라고 불리고 있습니다.

그녀가 이런 별명을 얻게 된 이유는 가진 재산만큼이나 주변사람들에게 후하게 베풀기 때문인데요.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박세리는 “동생들이 원한다면 13억 요트는 바로 결제할 수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주기도 했습니다.

박세리가 소유한 자동차는 벤츠 G바겐, 포르쉐 등 고가 수입차로, 이를 금액으로 환산하면 10억이 넘는다고 합니다.

한편 박세리는 ‘한국 여자 골프의 역사는 박세리 전과 후로 나뉜다’라는 말을 탄생시켰을 정도로 전무후무한 역대 골프 선수입니다.

그녀는 1998년 LPGA투어에 데뷔하였으며 메이저대회에서 5승을 포함하여 통산 25승을 올린 기록으로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되기도 하였습니다.

1997년 IMF 경제 위기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던 우리나라 국민에게 그녀는 영웅이자 희망이었습니다.

우리 모두가 기억하는 박세리의 경기는 1998년 제53회 US여자오픈 골프대회에서 맨발 투혼을 했던 때입니다.

당시 경기 도중 공이 물에 빠질 위기에 처하자, 박세리는 신발과 양말을 벗고 물에 들어가 차분하게 샷을 날려 우승을 거머쥐게 되었는데요.

그 모습은 지금까지 우리나라 스포츠계에 역사적인 장면으로 남아있습니다.

이렇게 한국 골프 역사에 위대한 업적을 기록한 박세리는 올해로 나이 47세입니다.

그녀는 아직 미혼으로 화려한 싱글 라이프를 즐기고 있습니다.

한 때 박세리는 결혼을 했다는 황당한 소문에 시달리기도 했는데요.

바로 그녀가 웨딩드레스를 입은 사진을 보고 그런 소문이 퍼진 것입니다.

하지만 사진 속 모습은 결혼식이 아닌 과거 앙드레김 패션쇼 무대에 오른 장면이라고 합니다.

박세리는 자신의 결혼 루머에 직접 언급한 적이 있는데요.

그녀는 결혼도 한적이 없는데 황당한 소문이 돌아 억울하다는 심경을 밝혔습니다.

유명스포츠 스타인만큼 박세리는 만나는 상대가 대중에게 공개된 적도 있었습니다.

박세리는 선수 시절에 두 살 많은 홍콩계 미국인 로렌스 첸과 공개 열애를 하였는데요.

1997년에 올랜도에 위치한 골프스쿨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친구에서 연인으로 발전하여 4년 6개월간 만남을 지속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박세리의 아버지는 로렌스 첸과의 만남이 박세리 선수생활에 방해가 된다는 이유로 강하게 반대하였고, 두 사람은 안타깝게도 결국 헤어지게 됩니다.

박세리는 아직까지 결혼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말한 적이 있습니다.

그녀는 일에 대한 욕심이 아직 많기 때문에 결혼 시기를 놓치게 되었다고 하는데요.

오랜 기간 혼자 지내다 보니 결혼을 하는 것이 부담이 크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결혼을 할 생각은 있다며 소개팅보다는 자연스러운 만남을 선호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박세리는 아직까지 연예인과 연애해 본적이 없다고 말했는데요.

만약에 연예인이 대시한다면 만날 의향이 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이상형으로 정우성을 꼽은 그녀는 “외모뿐만이 아니라 나이가 들수록 남성미가 넘치는 남자를 좋아한다”며 원하는 남성상에 대해 고백했습니다.

골프 선수로 치열하게 살아왔던 박세리가 이제는 원하는 이상형의 연인을 만나게 되기를 바랍니다.

Latest News

“제가 좀 벌어요..” 배우 임원희, 모범 납세자로 선정되어 국가로부터 받는 놀라운 혜택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세금을 내고 살아가야 하며 이를 어기고 감추거나 속이는 탈세를 하게 되면 위법입니다. 수입이 많은 만큼 법으로 정해져...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