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에 빠져 전 재산 날려..” 전기 끊긴 후 정신 차려 ‘연기의 신’으로 거듭난 배우

Must Read

뮤지컬 배우 정성화는 <레베카>, <영웅>, <미세스 다웃파이어> 등 인기 뮤지컬의 주연으로 활약 중인 뮤지컬계의 독보적인 스타입니다.

그런 그가 과거 연예인병에 걸려 재산을 탕진했다고 밝혀 화제가 되었습니다.

정성화는 본래 직업은 개그맨으로 1994년 SBS 공채 3기로 연예계에 데뷔했습니다.

그는 당대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던 틴틴파이브에 홍록기의 빈자리를 채우며 합류 했는데요.

지난 2013년 방송된 KBS2 <이야기쇼 두드림>에서 정성화는 과거 틴틴파이브로 활동할 때 겪었던 일화를 소개했습니다.

그는 “틴틴파이브 시절에 사람들이 자신을 알아보자 너무 신기했고, 소리를 질러주는 것이 좋아서 일부러 사람들 앞을 지나다니고 그랬다”고 말했는데요.

이어서 그는 “틴틴파이브를 하던 중 선배들이 술을 사주신다고 나이트클럽에 데려갔는데, 신세계였다”며 처음 유흥문화를 접했을 때를 떠올렸습니다.

이어 그는 “이후 돈만 생기면 클럽에 갔다. 그러다보니 개그에는 자연히 소홀했다. 개그맨 본질을 따라가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정성화는 “개그맨은 남에게 웃음을 주며 행복을 느끼는 사람인데 나는 남에게 웃음을 주기 위해 내 자신을 단련시키지 않았다. 단련 시켜서 얻고자 하는 이득에 대해서만 생각했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인기에만 심취해있던 정성화에게 표인봉은 ‘너는 앞으로 열심히 해야 한다. 내가 볼 때 넌 열심히 했던 적이 없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표인봉의 일침을 듣고 충격을 받은 정성화는 “그 때 내가 잘못하고 있다는 것을 알았다. 약간 도피적으로 군대에 갔다”고 자신이 스타병에 걸렸음을 느기고 반성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군대 제대 이후 출연한 드라마 <카이스트>에서 다시 인기를 얻자 정성화는 반성의 기억을 잊고 다시 연예인병에 걸리게 되는데요.

그는 “일이 끊기니 1년 만에 내가 갖고 있던 돈을 모두 탕진했다.

전기가 끊기자 비로소 성공과 행복에 대해 깨달음을 얻었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정성화는 이후 연극배우로 활동하며 밑바닥부터 다시 시작했습니다.

과거 인터뷰에서 연극배우로 발돋움할 수 있었던 계기를 밝혔는데요.

2인 극을 하던 정성화를 눈여겨 본 당시 뮤지컬 <아이 러브 유>를 제작하던 설도현 대표가 같이 해보자며 캐스팅했다고 합니다.

이렇게 처음 뮤지컬 배우로 데뷔하게 되었습니다.

1인당 15역할을 맡은 작품에 스카우트된 이후 정성화의 인생은 180도 바뀌었습니다.

정성화는 “첫 뮤지컬 연습하던 때를 잊을 수 없다. 뮤지컬 배우 남경주는 제게 너무 큰 스승님이다”라며 뮤지컬 배우로 활동할 수 있도록 도와준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전했습니다.

처음 몇 년 동안 단역과 조연을 거쳐 경력을 쌓은 정성화는 2007년에 드디어 <맨 오브 라만차>로 처음 뮤지컬 주연을 맡게 됩니다.

당시에 조승우가 정성화와 함께 주연으로 더블 캐스팅되었는데요.

이미 유명 배우였던 조승우의 티켓은 팔려나갔지만, 인지도가 낮은 정성화 공연은 티켓판매 실적이 저조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정성화는 관객에게 자신의 실력을 입증하였고, 공연을 관람한 사람들로부터 입소문이 나기 시작하면서 탑배우 반열에 오르게 됩니다.

정성화는 이후 <맨 오브 라만차>, <영웅>, <레미제라블> 등의 여러 작품의 무대에서 활약을 펼치며 주연으로 열연하였습니다.

실력을 인정받은 정성화는 한국뮤지컬어워즈 남우주연상, 서울문화예술대상 뮤지컬 대상, 대구뮤지컬어워즈 남우신인상·올해의 스타상·올해의 뮤지컬 스타상 등을 수상하며 각종 뮤지컬 시상식을 휩쓸었습니다.

이렇게 정성화는 연기력뿐만 아니라 티켓파워를 보장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하였습니다.

정성화는 지난 2022년 12월에 개봉한 뮤지컬 영화 <영웅>에서 맹활약했습니다.

<영웅>은 하얼빈에서 순국하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을 준비하는 때부터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죽음을 맞이하는 순간까지를 다룬 영화입니다.

정성화가 주연으로 활약했던 동명의 뮤지컬을 영화로 만든 작품으로 공연에서의 감동을 영화에서 재현해주었는데요.

정성화는 한 인터뷰에서 개그맨 출신 배우라는 점은 꼬리표가 아니라 훈장이라고 말하며, 코미디를 먼저 해보고 연기를 시작한 사람으로서 도움을 많이 받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정성화는 “어릴 때 선배님들과 매주 한 코너 만들기 위해 아이디어 회의를 하던 때가 생각나고, 코미디언 선후배들과 지금까지도 많이 교류하고 있다”고 밝혀 개그맨 동료들과의 끈끈한 우정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Latest News

“얼굴도 완벽, 피지컬까지 갖춘…” 차은우 이전 얼굴 천재 3대장

얼굴도 완벽한데 피지컬까지 갖춘 이기적인 차은우 이전에 얼굴 천재는 누가 있을까요? 여러분이 생각하는 얼굴 천재가 맞는지 확인해보시죠! 엘. 가수이자 배우로...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