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아내를 위해서라면” 산후우울증 아내를 대신해 살림과 육아를 담당하고, 입덧도 함께한 제2의 최수종

Must Read

배우 하희라의 남편 최수종과 배우 정혜영의 남편인 가수 션은 연예계를 대표하는 사랑꾼 스타입니다.

그들은 방송에서 아내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며 부부애를 과시하고 있는데요.

제2의 최수종 자리를 노리는 사랑꾼 남편이 또 있다고 합니다.

그는 임신한 아내가 먹고 싶어 하는 복숭아를 구하기 위해 호주로 가는 항공편까지 알아볼 정도로 아내를 위해 노력한다는데요.

이 이야기의 주인공은 최근 출산을 한 개그우먼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입니다.

제이쓴은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하여 아내 홍현희가 임신했을 때 일어난 일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제이쓴은 아내 홍현희가 임신하고 나서 자신도 3주 정도 입덧을 하게 되었다고 전해 모두를 놀라게 하였는데요.

입덧 때문에 하루 종일 뱃멀미하는 느낌이라고 전하면서, 원래 매운 음식을 좋아하지 않는데 매운 음식만 먹게되는 등 입맛까지 변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제이쓴은 아내를 따라 입덧을 같이 하느라 홍현희를 잘 챙겨주지 못해 정말 미안했다고 말했는데요.

그리고 제이쓴은 임신을 하고 있던 홍현희가 먹고 싶어 하는 복숭아를 구하기 위해서 호주로 가는 비행기 티켓도 알아봤다고 덧붙이며 아내를 각별하게 위하는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제이쓴이 임신한 홍현희를 따라서 입덧을 하게 되는 증상을 ‘쿠바드 증후군’이라고 부르는데요.

이 증후군은 겪는 사람들은 아내가 임신했을 때처럼 입덧, 허리통증, 메스꺼움 등을 겪는다고 합니다.

제이쓴은 홍현희가 출산하기 전 촬영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실제로 이 증상으로 고생하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과거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 홍현희는 기상 후에 거실에서 클래식 음악을 듣고 차를 마시면서 아이를 위한 태교를 하고 있었는데요.

남편 제이쓴은 일어나지 못하고 침대에 그대로 누워 입덧을 앓고 있는 모습으로 등장하였습니다.

홍현희는 제이쓴도 입덧을 하고 있다고 밝히면서 자신이 괜찮으면 남편의 입덧이 심해지고 남편이 괜찮아지면 자신의 입덧이 심해지며 번갈아 가며 입덧을 하고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주었는데요.

홍현희의 말을 들은 MC들이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이자 홍현희 제이쓴의 매니저 황정철이 등장하여 증언을 해주었습니다.

황정철 매니저는 자신도 처음에 제이쓴이 입덧을 한다는 말을 믿지 못했다면서, “같이 스케줄에 나가 보니까 진짜로 같이 힘들어 하시더라. 너무 사랑하면 남편도 같이 입덧을 한다는 걸 이번에 느꼈다. 트루 러브, 참사랑”이라고 이야기했습니다.

그리고 방송에서 제이쓴은 홍현희의 손톱을 직접 깎아주고 미리 튼살크림도 발라주는 등 사랑꾼의 면모를 보였는데요.

심지어는 홍현희에게 다리 마사지를 해주다가 발바닥에 입을 맞춰서 지켜보는 출연진을 깜짝 놀라게 하였습니다.

이렇게 아내의 입덧까지 함께 겪으며 아내 제이쓴은 제2의 최수종으로 불리고 있는데요.

또한 산후우울증으로 힘들어하는 홍현희를 위해 ‘너 몸만 괜찮으면 활동해도 돼’라며 말하고, 육아를 자처하고 있습니다.

제이쓴은 현재는 홍현희의 남편으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원래는 유명한 셀프 인테리어 전문가였습니다.

제이쓴은 대학시절 경영학을 전공하였지만, 전공수업에서 ‘가장 자신있게 팔 수 있는 것을 가져오라’는 과제를 수행하다가 셀프 인테리어 관련 글을 쓰게 되었다고 하는데요.

평소에 인테리어를 쉽고 저렴하게 할 수 있는 셀프 인테리어를 취미로 했던 제이쓴은 블로그에 셀프 인테리어 글을 올렸는데, 이 글이 조회수 1000만을 기록하면서 블로그는 2015년 전체 블로그 중 1위에 올랐다고 합니다.

블로그에 작성했던 글은 셀프 인테리어 관련 책으로 출판이 되었고, 제이쓴은 3권에 이르는 책을 출간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제이쓴의 자취방 인테리어’는 베스트 셀러에 올라 10쇄를 찍을 정도로 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

그렇게 셀프 인테리어계에 혜성처럼 등장한 제이쓴은 방송에서 인테리어 전문가로 활약하다가 평소 알고 지내던 개그우먼 홍현희와 결혼을 하면서 크게 주목을 받았습니다.

방송에서 아내 홍현희에게 한결 같은 사랑을 보여준 제이쓴은 지금은 ‘아들 바보’가 되었다고 합니다.

그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여 아들 준범이를 육아하는 일상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제이쓴은 홍현희를 닮은 사랑스러운 아들의 몸짓에 좋아하다가도, 이유 없이 우는 아들에게 당황해하며 어쩔 줄 몰라 하는 초보 아빠 면모를 보이며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주고 있습니다.

Latest News

“제가 좀 벌어요..” 배우 임원희, 모범 납세자로 선정되어 국가로부터 받는 놀라운 혜택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세금을 내고 살아가야 하며 이를 어기고 감추거나 속이는 탈세를 하게 되면 위법입니다. 수입이 많은 만큼 법으로 정해져...

More Articles Like This